[이민/비자] 상담 글 질문에 공감하시면 '나도 궁금해요'버튼을 눌러주세요.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Q.포닥 J1 비자 관련 걱정

지역Connecticut 아이디g**nfiddic****
조회1,270 공감0 작성일2022-05-16 오후 2:51:41



현재 포닥으로서 J1비자로 미국에 있고

J1은 이미 만료가 된 상황이지만 DS-2019가 한달 반 정도 남아있습니다.


다른 기관으로 이전 예정이라 그곳으로 DS-2019가 transfer될 예정인데

제가 그 전에 한국에 다녀올 일이 생겼습니다.


이 경우에 한국에서 다시 미국에 오려면 J1비자를 연장해야 하는데

새 DS-2019는 받기 전이고, 기존 DS-2019 는 기간이 얼마 남지 않은 상황인데

기존 DS-2019로 문제없이 비자 연장을 할 수 있을지 걱정이 좀 됩니다.

이 때 새 기관으로부터 받은 offer letter를 첨부하면 도움이 될까요.

오히려 긁어부스럼이 되려나요.



더불어, 비자 인터뷰면제를 신청하려고 하는데

이 요건에 살펴보면


"비자 발급 신청시, 신청자 본인이 대한민국에 거주/체류중입니다. (국제 우편을 통한 서류 접수가 불가능합니다.)"


라는 항목이 있는데,

인터뷰면제 스케쥴링 자체는 미국에서 해도 되는게 맞는지 혹시 아시는 분 있을까요?

일양택배를 통한 인터뷰면제 서류 제출 자체는 한국에 가서 할 예정인데

워낙 지금 예약이 밀려있다보니 예약을 잡는건 미국에서 해놓고 가야할 것 같아서요.

한국에 도착해서 예약을 잡으려면 아마 날짜를 잡기가 빠듯할 것 같은데...


0/1000

* 등록된 총 답변수 1개입니다.

최경규 님 답변 [이민/비자] 답변일 2022-05-17 오전 9:34:28

체류신분이 짧다고 하여 비자를 거절하지는 않습니다.  '신청시' 대한민국에 거주중이라는 요건은 서류를 제출하실 때 일양택배에 '직접가셔야'한다는 의미이고, 날자를 잡는 것은 여전히 온라인으로 가능합니다.  

최경규 [이민/비자]

직업 변호사

이메일 greencardandvisa@gmail.com

전화 714-295-0700

이민/비자 분야 질문 더보기 +

주의 !
상담 내용은 질문자의 질문 내용을 바탕으로 한 전문가의 소견으로, 답변과 관련하여 답변한 전문가나 회원, 중앙일보, 조인스아메리카의 법률적 책임이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추천전문가 전문가 리스트+

인기 상담글

ASK미국 공지 더보기 +

미국생활 TIP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