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비자] 상담 글 질문에 공감하시면 '나도 궁금해요'버튼을 눌러주세요.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Q.미국입국시 현금을 압류당했어요

지역Michigan 아이디seungk200****
조회3,230 공감0 작성일2019-04-21 오후 5:22:07
지인 가족분들이 보스턴 공항에서 입국심사하며 현금 보유금액을 축소해서 보고하는 바람에 가지고 있던 만불을 압류 당하였습니다..
어떻게 하면 다시 찾을 수 있는지요..
자금의 출처는 밝힐 수 있고요..
여행경비로 쓰실려고 가지고 오신건데 아마도 어머님이 경찰이 검사하니 겁이나셔서 조금 축소해서 말씀하신듯해요
이쪽 방면으로 유능한 변호사님 소개해 주시면 감사드리겠습니다..
0/1000

* 등록된 총 답변수 5개입니다.

회원 답변글
usayourdau**** 님 답변 답변일 2019-04-22 오전 10:57:19
저도 궁금해서 찾아보니 한달내에 변호사를 통해 클레임을 하셔야 하네요. 변호사비랑 벌금은 어느 정도 감수 하셔야 할 것 같네요. 한달이 지나면 국고로 환수된다고 하니 너무 늦지 않으시길..
Bing**** 님 답변 답변일 2019-04-22 오후 9:22:03

미국에서는 국가기관을 상대로는 절대로 거짓말을 해서는 안되며.
미국정부기관을 상대로 거짓말은 곧 자살골이며 입국기록에 모두 남게됩니다.

가지고 온 돈은 거짓말로 인하여 몰수 되었기 때문에 소송도 불가능 하며.
입국심사관에게 거짓말을 한 것은
심사관에게 굉장한 모욕감을 준 행위(당신이 날 어떻게보고 거짓말을 해?) 입니다.

일단
보스톤 로간공항 =1 800-235-7426(1층 수화물찾는곳 옆에있음)에 연락해서
돈처리를 어떻게 할지를 알아보시고 굳이 변호사가 필요한 사안은 아닐 것입니다.

로간공항의 안전관리는
Massachussetts State Police-617-568-7300 경찰이 담당하기 때문에
경찰서에 가서 해결해야 할지도 모르 겠습니다.

분명히 아셔야 할 것은
미국에서는 거짓말은 기록이 남는 것은 물론 사안을 더 악화시키게 되며
상대(심사관)의 인격과 자존심을 짓밟는 모욕적이고 사람을 우습게 본 행위기 때문에
절대로 거짓말을 해서는 안됩니다.

catzz**** 님 답변 답변일 2019-04-23 오후 4:30:41
공항은 연방관리 입니다. 더구나 세관법을 어긴것은 로컬 경찰이나 주경찰이 개입하는 문제가 아닙니다.

공항내 CBP 연락처 입니다. 변호사 필요없고 방문해서 서류 작성하면 수사후에 돌려 받습니다.


https://www.cbp.gov/contact/ports/logan-airport-massachusetts-0417
catzz**** 님 답변 답변일 2019-04-23 오후 4:41:31
압류 당시 본인이 있는데서 돈 직접 세서 확인하고 영수증에 제대로 액수 기입했는지요?

custom 직원들이 장난질 많이 칩니다.
mirowa**** 님 답변 답변일 2020-01-10 오전 11:49:00
미국 입국시 만불이상은 보고해야합니다.
거짓말하다가 걸리면 압수당합니다.
빼앗긴돈은 출국할시 찾을수가 있습니다.
공항보관소에 연락하거나 찾아가면 방법을 가르쳐줄것입니다.

이민/비자 분야 질문 더보기 +

주의 !
상담 내용은 질문자의 질문 내용을 바탕으로 한 전문가의 소견으로, 답변과 관련하여 답변한 전문가나 회원, 중앙일보, 조인스아메리카의 법률적 책임이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추천전문가 전문가 리스트+

인기 상담글

ASK미국 공지 더보기 +

미국생활 TIP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