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린  전문가 칼럼 글보기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개인과 사업체의 합법적인 절세 방안

작성자김혜린 아피스 파이낸셜 부사장
지역편집용 미주기사 작성일2022/03/09 17:44
▶문= 똑똑한 절세 전략을 세우고 싶습니다.



▶답= 자본주의에서 빈부격차가 더 커지면서 세금으로 이를 완충시켜야 할 필요가 커진 탓에 누진세를 적용하지만 실제로 고소득자가 더 높은 세율로 세금을 내진 않는다. 오히려 부유한 사람들의 종합 세율은 일반 중산층에 비해 훨씬 낮다. 예를 들어 애플의 경우 네바다주의 법인세가 0%라는 것을 이용해 네바다주에 자회사를 세우고 회계 기능을 이곳으로 집중시켜 미국 기업들의 평균 세율이 24%인 것과 비교해 9.8% 세금을 내는 엄청난 혜택을 보고 있다. 투자의 귀재 '워렌 버핏'도 50%가 넘는 소득세 대신 투자 소득세로 20%만을 납세하여 '버핏세'란 신조어를 만들기도 했다. 결국 합법적인 절세방법으로 기업이든 개인이든 큰 혜택을 보고 있는 것이다. 절세가 유명한 자산가나 글로벌 기업에만 해당되는 게 아니다. 개인이나 어느 정도 비즈니스를 운용하는 사업자라면 충분히 똑똑한 절세전략으로 세울 수 있다.

개인 세금보고를 하는 경우라면 개인은퇴연금계좌인 T. IRA를 통해 세금공제 혜택도 받으면서 은퇴자금도 준비를 하면 일석이조의 효과를 볼 수 있다. 나이가 만 49세라면 2020년도 소득에 대한 세금보고 시 6천 달러까지의 세금공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만 50세 이상이라면 7천 달러까지 세금공제 혜택을 받는다. 자영업자나 사업자라면 SEP을 통해 5만 7000달러까지도 세금공제 혜택이 가능하다.

개인 혹은 사업체가 연 24만 달러 이상의 수입으로 세금 고민이 있는 경우라면 디파인 베네핏 플랜(Traditional Defined Benefit Plan)을 이용해서 적게는 10만 달러에서 수십만 달러까지 세금공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사업체 형태는 개인회사를 비롯 C S LLC 등이 모두 포함된다. 직원 수가 적으면서 수입이 높은 사업자나 의사 무역업 부동산업 전문직 등의 개인사업자라면 플랜 셋업이 간단해 특히 고려해 볼만하다. 이 밖에 캡티브 인슈런스 플랜(Captive Insurance Plan)의 경우 세금공제 액수가 220만 달러까지 가능하다. 따라서 비즈니스가 어느 정도 큰 규모라면 캡티브 인슈런스 플랜을 통해 절세 혜택은 물론 자산증식의 효과까지 누릴 수 있다.

▶문의: (949)533-3070

김혜린아피스 파이낸셜 부사장

분야
머니/재테크 > 금융/융자/크레딧/론
전화
949-533-3070
이메일
life_hari@yahoo.com
약력
• 투자 (주식, 채권, 펀드등),
• 개인재정 (투자, 학자금, 은퇴설계, 상속재정)
• 기업재정 (절세재정, Business Succession Plan)
• 현 아피스 파이낸셜사 투자및 재정담당 부사장
• 전 중앙일보 재테크 컬럼리스트
• 전 "Ask 미국" 투자및 재정상담가
• 전 쟌 행콕 / 시그네쳐 리소스 부사장
회사주소 및 연락처
3435 Wilshire Blvd. Suite 930
Los Angeles CA 90010
- Tel : 213-389-4800
- Cell : 949-533-3070
- FAX : 213-389-4825
- Email : life_hari@yahoo.com

추천전문가 전문가 리스트+

인기 상담글

ASK미국 공지 더보기 +

미국생활 TIP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