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비자] 상담 글 질문에 공감하시면 '나도 궁금해요'버튼을 눌러주세요.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Q.도와주세요. 선생이시험을 못보게 막았습니다.

지역California 아이디wa9819****
조회4,599 공감0 작성일2013-11-02 오전 9:08:33
우리 아이가 11학년입니다.
오늘 SAT 시험날인데 얼굴 사진과 다른다고
교실 입장을 막았답니다.

물론 성형한 얼굴도 아니고 요즘 여자아이들이라 고개만 약간 틀어서
찍은 수험표 사진인데

그런데 이해가 안되는 것은 그 막은 선생이 매일 보는 제로 클라스
담당 선생이라는데

주위에 있던 아이들이
이 아이 맞다고 해도 막무가내로 그런 행동을 할 수 있는지

아이는 애걸복걸하면서 들어가게해 달라고 사정사정했는데.....
눈물만 흘리고
그리고 이번에 시험을 못본 아이는 둘째인데
문제는 셋째 아이가 그 선생한테
제로 클라스를 듣고 있는데 어제는 선생이 싫어서 그 수업을 빠지고
싶다고 울었다네요.

이 선생이 두 아이에게 무슨 감정이 있길래 자기 수업을 듣는 아이의
얼굴조차도 다르다고 시험을 막고 있는지 어떻게 해야 합니까?

만약 그 선생이 한번 더 있는 마지막 SAT 시험에도 그렇게 한다면

참고로 그 선생은 선량하게 생긴 백인 여자 교사이고,

우리 아이들은 평범한 여학생들로 성적은 상위권입니다.

여기는 LA교육구이며 팜데일 지역(정확하게는 QUARTZ HILL CITY)입니다.

ca98198@gmail.com

0/1000

* 등록된 총 답변수 4개입니다.

회원 답변글
ianslevi**** 님 답변 답변일 2013-11-02 오후 2:16:27
우선 교장님 과 상담해 보세요.
사진은 내가 보지못해 얼마나 다르길래 시험을 못보게 했는지 모르지만 학생을 잘알고 있는 선생이 그랬다면 그선생에게 심각한 문제가 있어 보입니다.
flyingmonkey**** 님 답변 답변일 2013-11-02 오후 4:15:43
그 선생의 태도도 이해할 수 없지만, 뭔가 이유가 있을 것입니다.
하지만 맞서려고 하지말고, 선생의 지시에 순응하는 태도를 갖는 게 좋습니다.
사진이 틀리다면, 다시 사진을 잘 찍으면 됩니다.
flyingmonkey**** 님 답변 답변일 2013-11-02 오후 5:03:10
SAT시험은 학교시험이 아닙니다.
학교는 칼리지보드에 장소를 제공해 주는 것 뿐이고, 교사는 감독관으로 파견된 것뿐입니다.
시험장소는 학생 마음대로 선택할 수 있습니다. 다른 학교에 가서 시험봐도 됩니다.
그 사진 그대로, 다른학교에 가서 시험을 볼때, 받아들여질찌 궁금하군요.

문제가 생기면 남탓만 하지말고, 먼저 자녀에게 "사진을 잘 찍지."라고 훈계하는 것이 먼저 입니다.
학교는 교육을 하는 곳입니다. 학생은 선생님을 존경하고, 지시에 잘 따라야 합니다. 사사건건 따지지 말고...
wa9819**** 님 답변 답변일 2013-11-02 오후 5:45:31
우선 관심있게 제 글을 읽어 주시고 말씀을 주신 모든 분께 감사 드립니다.

저 또한 아이에게 무슨 문제가 있지않나 생각이 들었고 그 부분에 염려가
되었습니다.

그러나 내 아이를 두둔하거나 편에 서서 말하기 보다 한번더 들어 보고
판단하는 마음에서 아이와 계속해서 대화를 나눈 결과

공식적인 서류에 들어 가는 그 어떤것도 심사숙고 해야 하며

그 선생이 비록 과도하게 행동한 것에 대한 것을

딸애가 앞으로 있을 더 큰 일에 대한 타산지석이 되는 계기로 삼기로 하였습니다.

다시 한번 관심을 표해주시고 읽어 주신 모든 분들께 머리숙여 감사 드립니다.

이민/비자 분야 질문 더보기 +

주의 !
상담 내용은 질문자의 질문 내용을 바탕으로 한 전문가의 소견으로, 답변과 관련하여 답변한 전문가나 회원, 중앙일보, 조인스아메리카의 법률적 책임이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추천전문가 전문가 리스트+

인기 상담글

ASK미국 공지 더보기 +

미국생활 TIP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