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취미/일상] 상담 글 질문에 공감하시면 '나도 궁금해요'버튼을 눌러주세요.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Q.벼룩 해결방법? 최근 실제일입니다.

지역California 아이디z**iz******
조회1,963 공감0 작성일2018-07-02 오후 2:33:30
벼룩 해결방법?

최근 실제일입니다.
현재 1층 단독주택입니다.

벼룩이나 바퀴별레,돈벌레,빈대 등입니다.
그중에 벼룩건을 다루겠습니다.

요즘 7~80도 사이에 벼룩이가 난리를 치네요.
들고양이 몸에서 옮겨 다닌다고 하네요.
벼룩이가 피를 영양으로 살아가는 것이라 사람중에 여자의 피를 좋아 한답니다.
그래서 먼저 주의 할 사항은 여자분들 물리면 보통 50~100빵 정도 물리고 한달이상 완치도 안되고 고역을 치룹니다. 그 후 상처가 남습니다.

보통 마루 바닥 사이에 숨여서 살고 방역을 해도 소용이 없습니다.
약을 한달 두번 쳐도 죽지도 않습니다.
집 대문에서 담장 울타리 안에서 집 안 내부 전체 다 쳐도 소용이 없습니다.

집주인인 랜로드는 돈 아낀다고 방역도 안하고 세입자를 무시하고 태만하고 집세를 내고 사는 세입자는 벼룩건으로 피해를 보고 고소사건이 만발해졌고 보통 이 건으로 2~4년 무료로 랜트비도 안 내고 랜로드는 소송전에서 패하고 이사비용 및 정신적 비용을 5만불 전후 배상하고 끝났다고 합니다.

심지어 호텔,모텔에 손님이 피해를 볼경우에 이미 뉴스꺼리가 된 내용을 되었고
50만불 물려 주었다고 합니다.
호텔,모텔 비지니스 하는 오너는 피해건으로 위생신고가 되면 2차 시정명령을 이행 못하면 폐업을 하고 망하고 맙니다.

또한 어린자녀들은 키우는 집에는 랜트를 살면 이사를 하면 되지만 집을 가진 자는 집을 급하게 팔고 가곤하는데 바이어가 벼룩이가 있는지 없는지 어떻게 알겠습니까?

새집이나 현집이나 벼룩이가 나타나는 것은 똑 같습니다.
우리 옆집은 약을 2주에 한번씩 주인이 손수 치는데 1년에 약값만 2000불치 들어 간다고 합니다. 그래도 안되어 또 치고 또 칩니다.

오래전에 이민 온 선배들도 20~40년 살아도 이웃분이 벼룩에 물려도 바쁜 일상생활에 젖어 잊어버리고 직접적으로 가족이 안 물린이상 잊어버리는 것이 태반사입니다.

그래서
최근 에레이 코리안 타운에 벼룩이 난리치는데 이 와중에 고양에게 밥이나 물을 주는 한국할머니 때문에 고소를 하려니 이 법을 잘 몰라서 못하고 있고
밥 주지 말라고 해도 죽어도 주겠다는데 할 말도 없고 큰일입니다.

시에서 고양이 덧을 무료로 빌려 주고 고양이를 잡으면 가져다 주면 알아서 고양이 몸에 붙은 벼룩을 제거 후 띠워 주나봅니다.
고양이를 죽이면 동물학대로 불법체류자 쫒겨 나듯이 형사고발 됩니다.
주의할 점입니다.

나라에서는 신경을 쓰는지 알수도 없고 한국의 60-70년에 사는 미국이민생활 같습니다,


결론은 필요한 내용이 있습니다.
다 같이 해결이 힘들 것 같아서 어떻게 벼룩건을 피해 가야하나 숙제입니다.
여러분은 아래와 같이 몇번을 선택하시겠습니까?

1.깨끗하고 잘 사는 동네로 이사 간다.
2.높은층으로 이사한다.
3.추운지방으로 이사한다
4.물려도 포기하고 그냥 산다
5,코리아타운 위원장에게 건의해서 쉘터장소도 중요하지만 먼저 벼룩부터 없애자 건의한다.
6.다른 주에 사는 분들에게 부탁입니다( 다른주에도 벼룩이 나와서 난리입니까)
7.기타 방법을 써 주세요.
0/1000

* 등록된 총 답변수 8개입니다.

회원 답변글
4**ki**** 님 답변 답변일 2018-07-02 오후 5:11:41
아니 벼룩이 없는 세상도 있나요?
z**iz****** 님 답변 답변일 2018-07-02 오후 6:12:27
apple tree (412kim)님 같이 마나님이나 자녀가 물려봐야 님이 말한것처럼 남의 이야기처럼 쉽게 나올까요.
오직 했으면 이런 자질구래하게 글을 올랐을까요, 언젠가 한번 물려보고 호대게 당해보면 남의 일처럼 말이 안 나올겁니다.
k**ia**** 님 답변 답변일 2018-07-04 오전 12:43:19
저 같으면 2번 1번 순서로...
d**pins**** 님 답변 답변일 2018-07-04 오후 1:29:43
해결 방법이 있는줄 알고 열심히 끝까지 읽다가 허탈감만....ㅋㅋ
c**ksnc**** 님 답변 답변일 2018-07-04 오후 2:29:09
눈감고사세요
세상은 넒고 할일이 많습니다
보이지도않는벼룩 물여도 표두안나는데 참아봐요 ?
n**edpi**** 님 답변 답변일 2018-07-05 오후 2:28:11
약을 뿌리면 되지
z**iz****** 님 답변 답변일 2018-07-05 오후 6:33:40
댓글 계속 감사드리고
추가로 눈감고 살고 싶어도 너무 벼룩이가 기승을 부리니 잠을 못잡니다.
약을 쳐도 쳐도 안 죽으니 말보다 쉬운 것이 없네요.

타주인(텍사스,조지아주,등 남쪽나라 현재 벼룩상황을 알려 주세요)
C**dia300**** 님 답변 답변일 2018-12-31 오전 3:27:49
죄송하지만, 혼동하시는 것 같아서...
벼룩은 주로 야외의 동물 배설물이 공급되는 곳에 삽니다, 그것이 저들의 주요 먹이이니까...
그리서 캘리포니아의 모든 잔디밭에는 벼룩이 있다고 보시면 맞습니다, 아무리 약을 자주 처도...
허지만 글 쓰신 분의 내용은 빈대를 벼룩으로 잘 못 아신 것 같습니다.
벼룩은 특별한 경우가 아니면 사람을 공격하지 않으니까...

여행/취미/일상 분야 질문 더보기 +

주의 !
상담 내용은 질문자의 질문 내용을 바탕으로 한 전문가의 소견으로, 답변과 관련하여 답변한 전문가나 회원, 중앙일보, 조인스아메리카의 법률적 책임이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추천전문가 전문가 리스트+

인기 상담글

ASK미국 공지 더보기 +

미국생활 TIP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