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상담 글 질문에 공감하시면 '나도 궁금해요'버튼을 눌러주세요.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Q.지난겨울 빙판에 심하게 넘어진 후 건강에 이상을 느낌니다.

지역Wyoming 아이디m**syo****
조회3,785 공감0 작성일2010-08-16 오후 2:21:29
안녕하세요?

전 3년반전에 이곳에 이민와서 살고 있습니다.

20년동안 직장생활로 그나마 규칙적인 생활을 할 수 있었는데 이곳에서 개인 사업을 하다보니 일상생활이 규칙적이지 않고 달라진 식생활로 피부엘러지로 고생도 많이 했습니다.

지난겨울 지독히 추웠던 겨울을 나며 운동도 못하고 교통사고로 갈비뼈에 금이 가 몇달을 고생하기도 했습니다.

모텔비지니스를 하다보니 왜소한 몸으로 청소며 빨래며 하다 4번 정도 허리를 삐끗하여 움직이지 못하기도 했습니다. 한번 허리를 다치면 한 3주정도 굽히지도 못하고 생활하기 정말 불편했지요.

설상가상 지난 겨울 올 1월인가요. 얼음판으로 변한 파킹랏에서 차를 타려고 문을 여는 순간 문 밑으로 제대로 미끄러져서 정신을 잃을지경이었습니다. 겨우 차에 올라 탔지만 정신을 차릴수가 없었고 속이 미시껍고 뒤집어 졌습니다 . 얼마나 심하게 뒤로 넘어졌던지 정신을 가누지 못하고 죽을꺼 같았습니다. 누구라도 보면 엠브란스가 와서 병원에 실려 갈까봐 얼마후 운전을 하고 집으로 왔습니다. 제가 왜 서둘러 집에 왔는지 아시지요?. 교통사고로 엠브란스에 실려 병원에가서 ct 촬영 몇장하고는 뼈에 금간 곳이 없다고 집에 가도 된다고 해서 왔는데 이날 나온 병원비가 한 천만원 정도 나왔으니까요.엠브란스비 포함해서요.

그 뒤로 추운날찌에 운전하다 옆으로 몸을 돌리다 다친 갈비뼈가 다시 살짝 금이 갔는지 일어나지도 앉지도 못했습니다. 빙판에 넘어져 꼬리뼈 부분을 다치면서 일주일에 한번씩 갈비뼈와 허리부분을 (쎄라피스트한테 넘어졌다고 말도 못했습니다 교통사고로 인한것이 아니니까요) 쎄라피를 받았는데 그 의료수준은 한국의 동네 한의원에서 받던 치료 보다도 훨씬 못했습니다. 한 석달 다녔는데 지금은 생활하는데 불편함은 없습니다.

제가 이곳에 문의하게된 이유는 올해에 제가 너무 피곤을 느낀다는 것입니다. 좀 힘든 일을 하든지 오래 차를 타고 갔다오면 너무 피곤해서 씻지도 못하고 잠에 떨어지기 일 수입니다. 그리고 의자에 오래 앉아서 일을 하면 허리에 무리가 오는걸 느끼고 앉아 있기도 불편합니다.허리나 등뼈가 눌리는 느낌입니다.

요즘에서야 제가 올해 이렇게 피곤해 하는것이 지난 겨울 당한 교통사고 보다는 빙판에서 심하게 넘어져 꼬리뼈를 다친 이유가 아닌가 생각이 들었습니다. 머리부분은 빙판에 살짝 닿은것 같고 약해진 허리에다 넘어져서 다친 골반부분으로 인해 제가 이렇게 힘을 못쓰고 있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듣기로 꼬리뼈는 오래 간다고 하던데 어느정도 지나면 괜찮아질지 아니면 고질병이되어 이러다 미국땅에서 골골하다 죽는게 아닌지 걱정이 되어 많이 불안합니다.

집에서 할 수 있는 운동이나 도움이 되는 약이 있다면 이곳에서도 가능 할 꺼 같습니다.

한국엔 내년 봄쯤 다녀올 생각으로 그때 건강검진을 하려고 합니다.

긴글에 성의있는 답변 기대하며 미리 감사드립니다.






0/1000

* 등록된 총 답변수 4개입니다.

회원 답변글
c**a**** 님 답변 답변일 2010-08-16 오후 5:09:33
안녕하세요.
정말 공감하는 말씀입니다.
저도 꼬리뼈도 다쳐봣고. 지난 겨울에 넘어져서 고생도 해봣고, 삼개월전에는 다리까지 다쳐서 고생을 하고 있는데요,
제 생각에는 엑스레이는 찍어봐야 될것 같아요.
내몸이 건강해야 하고하니, 건강검진을 받으시는것이 젤로 낫다고 봅니다.
엑스레이 찍어보시고 그래도 뼈에 이상없다고 하면 스트레칭 많이 하세요.
저는 지난 세달전에 다리를 다쳣는데 다리는 다 나아가는데 자세가 몇개월 앉아 있기만 해서 허리와 다리가 얼마나 아팟느지 모릅니다. 그래서 엑스레이 찍어보니 괸찬다고 해서 저 혼자 스트레칭을 열심히 햇더니 지금 거의 한달 되어가니 괸찬아지는것을 느낍니다.
저의 작은 경험을 올려서 죄송합니다. 참조하세요.
4**ki**** 님 답변 답변일 2010-08-17 오전 8:48:07
증상: "너무 피곤을 느낀다는 것입니다. 좀 힘든 일을 하든지 오래 차를 타고 갔다오면 너무 피곤해서 씻지도 못하고 잠에 떨어지기 일 수입니다."

(경험상 드리는 말씀): 40대-50대이시고 특히 육체 노동을 하시면 일어나는 체력의 한계라고 볼 수 있습니다. 큰 병이라기 보다는 그 나이에 체력의 한계를 갑자기 느끼면서 큰 병이 아니가 염려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체력을 보강하는 운동과 휴식, 좋은 식사습관을 가지시면 도움이 될 것으로 느낍니다. (이런증상을 치유하는 병원은 없고 본인이 체력에 맞게 일하고 운동하시어야 할 것입니다)
Y**HO**** 님 답변 답변일 2010-11-11 오후 9:00:36
균형 생식환을 권합니다. 상당히 좋습니다.213-247-9701
n**on**** 님 답변 답변일 2011-01-15 오전 12:37:43
푹쉬어야 합니다. 직원 하나 팟타임이라도 써서 일을 줄여야지요

건강 분야 질문 더보기 +

주의 !
상담 내용은 질문자의 질문 내용을 바탕으로 한 전문가의 소견으로, 답변과 관련하여 답변한 전문가나 회원, 중앙일보, 조인스아메리카의 법률적 책임이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추천전문가 전문가 리스트+

인기 상담글

ASK미국 공지 더보기 +

미국생활 TIP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