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제목:

이젠 질문 하기도 부끄럽습니다.

 

조회: 1832

작성자: 씨씨엘(printer)

지역:

162.xx.xx.117

|

작성일:11.14.17

 



원래 컴맹인데다 요즈음 제가 사태의 한가운데 있어 계속 트러블이있어 계속 ASK 미국의 문을 두드립니다. 정말 부끄럽습니다.

1) 보통 이 컴을 스켄하면 450,000 개의 파일을 스켄 하는데 오늘 컴을 RE FRESH 하였습니다.
앱을 다시 설치하고보니 첨부된 그림과 같이 캡쳐된 화면이 뜹니다.<화면은 JPG file로 바꾸기 위해 카메라로 촬영 한것입니다>

바이러스 스켄을 다시 해보니 스캔한 파일수가 1,250,000 개로 거의 어제의 3배 가까이 됩니다.
어느 저장 공간에 쓰레기가 덤프된것 같은데 이것을 어떻게 찾을수 있나요 ?

2) 컴을 포맷하면 모든것이 지워지고 공장 출고상태가 된다는데 저는 포맷을 하고나도 북마크가 그대로 남아있습니다.(IE 에서 가져오죠) 이것은 포맷이 잘못된것 인가요 ?

제가 EEOC 에 누군가를 제소했는데 그사람들이 변호사와의 커넥션을 훔치기위하여 핵킹을 하는것 같습니다.

(전문가: 이주형 | 작성시간:11.16.17)
부끄럽다니요.
언제나 늘 편하시게 질문하세요.
이 공간은 바로 님과같은 분들이 필요한 공간입니다.
아무걱정마세요.

1)의 내용은 좀더 상세하게 설명해주셔야할듯합니다.
보내주신화면은 프로그램이 읽어드리는 코드가 맞지 않아서 그런듯합니다.
만일 스켄화일수가 계속늘고있다면 바이러스나 말웨어등이 의심됩니다.
아무조록 좀더 상세히 상황을 설명해주셔야 정확한 답변을 해드릴수 있을듯합니다.

2) 컴을 포멧해도 원래 Chrome에 로그인 기능을 이용하고 있었으며, 북마크 동기화 기능 옵션을 활성화하고 계셨다면 컴퓨터를 포맷한 후에 브라우저를 새로 설치하고 Chrome에 다시 로그인하는 것으로 기존 북마크를 다시 블러지기 떄문에 그렇습니다.

핵킹부분은 훔치려는 자료가 매우 중요해서 많은 비용을 들여서라도 자료를 빼와야
할경우가 아니면 거의 해킹하지 않습니다.
크게 염려하지 않으셔도 될듯합니다.

하지만 분명한것은 계속 스켄되는 화일수가 기아급수적으로 늘어난다면 해킹하고 상관없이 컴퓨터를 꼭 바이러스 제거 프로그램을 설치하여 치료하시여 할듯합니다.

한주도 화이팅하시고 즐거운 일들만 그득하시길 소망합니다.

성명: 이주형
직업: LP Lab 대표 (IT & Bio-Technology)
약력:
  - LP Lab - CEO : 2012~ 현재
- HS Medical
- JBK - CEO
- GNR - CEO
- HDT - CTO
- UA Lab - Senior Researcher
- 한양대학교 EMI/EMC Lab 1994~1997
- 한양대학교(서울) 전자공학 전공 (석사)
- 단국대학교(서울) 전자정보관리 (석사)
주의! 상담 내용은 질문자의 질문 내용을 바탕으로 한 전문가의 소견으로, 답변과 관련하여 답변 전문가나 중앙일보, 조인스아메리카의 법률적 책임이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이민국신청서 접수번호를 (Receipt Number) 입력하시면 케이스 진행상황을 알수있습니다. 이민국에서오는 케이스신청 접수증/승인서에 (Form I-797 Notice of Action) 접수번호를 찾을수 있습니다. 영주권 문호
이민국 접수번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