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제목:

마일을 돌린 차를 모르고 구입했습니다.

 

조회: 4303

작성자: jkstream(jkstream)

지역:

45.xx.xx.130

|

작성일:09.02.19

 

안녕하세요. 너무 속상하네요.

지난 금요일 크렉리스트에서 찾은 2011년 렉서스 GS350을 구입했는데요.

년식에 비해 마일이 되게 적고 올라온 광고를 보니 나이든 어르신들이 아닐가해서 연락해 샌디에고까지 내려갔는데 나온 사람이 러시안 아니면 알메니안계 엑센트 영어를 구사하는 젊은 남자였습니다. 본인 와이프 차라고 하더라구요. 스모그 체크한거랑 카팩스 등등 가지고 나와 보여주더라구요. 차도 시험주행해보니 상태도 괜찮아 캐쉬로 구입했습니다.

Bill of sale작성하고 핑크슬립 받고 키하나는 자기 아버지 집에 있다고 해서 제가 가는 길에 픽업한다고 했는데 나중에 연락오더니 오늘 안된다고 자기가 메일로 보내주겠다고 하더라구요. 결론 부터 얘기하자면 거래후 몇시간후에 전화가 끊겼더라구요. 수상해서 카팩스를 띄어보니 마일이 20만마일이 넘은차를 4만6천으로 돌린거더라구요. 아는 딜러에 연락해 보니 요새 우버드라이버들이 많이 하는 수법이라고...휴우. 시세보다 두배나 더 주고 산게 되버렸습니다...너무 억울하고 처음 당하는 일이라 잠도 안오네요.

전문가들의 도움이 필요해요. 이미 AAA가서 명의를 옮긴 상태라...아마도 DMV에서 이상하게 생각할거 같아요. 분명 핑크 슬립에 명시된 마일과 카팩스 마일이 다를테니깐요. 이넘이 차에 지난 3월에 리뉴한 레지스트레이션과 보험 카드를 두고 내렸고요. 크렉리스트에 광고 올렸던것도 스크린 샷 해 놓았었고, 스모그 체크 (진짜인지 가짜인지 모르겠지만 )한 페이퍼, bill of sales 가지고 있습니다. 어떻게 해야할가요? 이넘 찾아서 돈 다시 돌려받고 차 다시 돌려줄수 있을가요?

전문가님들 조언좀 부탁드릴게요.

(전문가: 서보천 | 작성시간:09.02.19)
마일리지 돌린 것은 범죄행위입니다.
경찰서에 리포트 하시기 바랍니다.

참고로 경찰서에 리포트 한다고 해서 범인을 바로 잡거나 돈을 돌려 받을 수 있는 것은 아닙니다.
성명: 서보천
직업: 목사, 운전강사, 법무사
약력:
  Email: bocheonseo@gmail.com
Office: 1925 Marine Ave. Gardena, CA 90249
둘로스교회 담임목사
LA도우미 다음 카페 http://m.cafe.daum.net/ladowoomi
Southern California Seminary (Ph.D.상담학박사)
Azusa Pacific University (M.Div.)
Reformed Theological Seminary (D.Min.)
International Pacific School of Law (J.D.법학박사 과정)
주의! 상담 내용은 질문자의 질문 내용을 바탕으로 한 전문가의 소견으로, 답변과 관련하여 답변 전문가나 중앙일보, 조인스아메리카의 법률적 책임이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이민국신청서 접수번호를 (Receipt Number) 입력하시면 케이스 진행상황을 알수있습니다. 이민국에서오는 케이스신청 접수증/승인서에 (Form I-797 Notice of Action) 접수번호를 찾을수 있습니다. 영주권 문호
이민국 접수번호
recruit rent market car sa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