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제목:

병원예약취소

 

조회: 297

작성자: gonna(gonna)

지역:

107.xx.xx.238

|

작성일:10.12.17

 

안녕하세요..황당합니다.

1.지난7월에 이웃케어에 어깨가 아파서 갔다가 60넘은 사람은 대장내시경받는게 좋
다고 해서 받겠다고 했습니다. 메디칼있는 사람은 비용이 안드니까요.

2.얼마후에 대장내시경받으라고 통지가 왔는데 201 s alvarado st #803에 있는 Ariel 닥
터 사무실로 가보라는 얘기이었습니다. 8월초에갔더니 10월12일예약서를 주면서 그때
오라고 했는데 거기에 2131 w 3rd st StVincent Medical Center로 그전날 아침8시에 설사약먹고 오후3시부터 대형설사액1통마시고 저녁부터 밥굶고 다음날아침6시까지와서 7시에 항문에 관장약넣고 8시에 내시경한다고 되어있습니다.
그래서 그대로 약준비해서 약먹고 마시고 하루종일 설사하고 밥굶고 다음날아침에 6시까지가서 7시에 화장실가서 혼자서 항문에 관장약넣고 배출하고했지요.
그리고 대기실에서 기다라는데 8시반쯤 접수처직원이 와서 예약이 취소되었으니 닥터
사무실로 전화해보라는 거였습니다. 황당합니다. 이고생했는데 일방적으로 취소라니..
그런통고를 받는케이스가 대기실내 주변에 몇사람되는거 같았습니다.

3.9시좀넘어서 같은케이스의 다른사람과 닥터사무실에 들어가니 어제낮12시9분에 취소전화를 했다는 겁니다 여기에서
1)오래기다린 예약을 바로전날 전화한통으로 취소한다는게 이해되지 않습니다.
2)낮12시9분이면 이미 아침에 설사약먹고 대변이 나오는 시간인데 그시간에 전
화해서 취소한다는 거도 이해가 가지 않습니다.
3)저의 전화수신기록을 보았더니 바로그시간인 어제낮12시9분에
발신자전화번호가 수신자전화에 나타나지않는 "RESTRICTED"라는 익명의 전화가 걸려왔었는데 그런 전화는 대부분 좋지않은 전화이기때문에 제가 평소에도 받지를않고 어제도 받지않은 전화였습니다.
4)닥터사무실 혹은 대형병원이 왜 떴떳하게 자신의 발신번호를 나타내지 못하고 "RESTRICED"로 감추어지는 익명전화를 사용해서 예약하루전날 취소통고를 할까요. 계획적인게 아닐까요.
4.닥터사무실직원은 미안하다는 말 한마디도 없이 예약일전날에 전화했으니까 그걸로 되었다는 식으로 뻔뻔합니다. 그리고 예를들면 원래는 신규예약은 3개월후인데 우리가 미안하니까 1개월후에 빨리받도록해주겠다던지 하는 양해조치 비슷한 거도 없이 다시 내년1월9일예약종이를 줍니다. 너무황당합니자다.


이런 사람들을 관계당국에 고발해서 징계를 줄수있는 방법을 아는분은 그 방법을 알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주의! 상담 내용은 질문자의 질문 내용을 바탕으로 한 전문가의 소견으로, 답변과 관련하여 답변 전문가나 중앙일보, 조인스아메리카의 법률적 책임이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이민국신청서 접수번호를 (Receipt Number) 입력하시면 케이스 진행상황을 알수있습니다. 이민국에서오는 케이스신청 접수증/승인서에 (Form I-797 Notice of Action) 접수번호를 찾을수 있습니다. 영주권 문호
이민국 접수번호
recruit rent market car sa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