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제목:

상해 보험 청구중 해고

 

조회: 405

작성자: baelee(baelee)

지역:

47.xx.xx.204

|

작성일:10.12.17

 


안녕하세요.

저희 레스토랑에서 근무하는 멕시칸 여종업원이 캐시어로 일하고 있습니다.
아주 건강한 직원인데, 7월 말에 허리, 손목통증, 소화불량, 불안, 수면장애 등으로 갑작스레 변호사를 통하여 워컴, 즉 wdc 를청구 하여, 10/23일에 deposition 이 잡혀 있습니다. 같이 일하던 친구가 똑같이하여 만불정도 워컴인슈란스 회사로 부터 위로금을 받아 똑같이 진행중이죠.

문제는 임직원의 근무 태도가 문제입니다,
근무 시간은 월, 수, 목, 금요일 (주 4일) 8am - 2:30 pm인데,
6세 아이가 있다고 매번 지각하고, 일찍 퇴근하고, 결근해서 문제입니다,


최근 실제 근무일 26일중,
5분-60분 지각 : 10일
30분 일찍퇴근 : 7일 ( 아이 픽업)
결근 : 7일

이래서 올해 총 5번 경고장을 발부 하였으나,
한번만 사인하고, 전부 사인 거부하고 있습니다. 자기 변호사에게 물어 본다고 하고서는 사인 거부함.

이런 상황에서, 근무 시간을 줄이거나 ( 주 4일에서 2일) 해고를 할 경우
노동법 132a 조항에 문제가 될수 있는지요.

적당한 방법을 찾고 싶습니다.
근무 시간을 지키지 않아 영업에도 지장을 초래하나, 132a 조항이 신경 쓰입니다.






(전문가: 김해원 | 작성시간:10.12.17)
1. 제칼럼 http://www.koreadaily.com/news/read.asp?art_id=3726515 참조하세요.

2. 무 시간을 줄이거나 ( 주 4일에서 2일) 해고를 할 경우 노동법 132a 조항에 문제가 될수 있는지요: 네

3. 의사 진단서에 혹시 적게 일하거나 시간을 줄여서 일하라는 조항이 있는지 보세요.
성명: 김해원
직업: 변호사
약력:
  • 서울대 학사, 석사
• USC 석사
회사 주소 및 연락처
3580 Wilshire Blvd., Suite 1275
Los Angeles, CA 90010
- Tel: (213) 387-1386
- Fax: (213) 387-1836
- Email: matrix1966esq@gmail.com
- Homepage : Kimmlaw.blogspot.com
주의! 상담 내용은 질문자의 질문 내용을 바탕으로 한 전문가의 소견으로, 답변과 관련하여 답변 전문가나 중앙일보, 조인스아메리카의 법률적 책임이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이민국신청서 접수번호를 (Receipt Number) 입력하시면 케이스 진행상황을 알수있습니다. 이민국에서오는 케이스신청 접수증/승인서에 (Form I-797 Notice of Action) 접수번호를 찾을수 있습니다. 영주권 문호
이민국 접수번호
recruit rent market car sale